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코리아헤럴드 주니어헤럴드 헤럴드아트데이

회사소개  광고안내  연락처         회원가입 로그인

2018.07.20 ( Fri )
자동차
레이 6년만에 새모습…이름빼고 다 바뀌었다

기사입력 2017-12-06 10:31

레이
기아자동차의 경차 레이(Ray)가 6년 만에 확 바뀌어 돌아왔다.

기아차는 지난 2011년 출시 이후 처음으로 디자인을 변경한 레이의 상품성 개선모델 렌더링 이미지를 공개하고 이달 중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기아차는 새 레이가 기존의 젊고 유니크한 이미지를 유지하면서도 모던하게 바뀐 외형에 와이드 허니콤(벌집모양) 패턴으로 독특함을 더한 것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전면부 라디에이터 그릴과 헤드램프의 디자인이 바뀌었다. 후면부는 새로운 디자인을 도입하면서도 전면부의 디자인 요소들을 동일하게 활용해 앞모습과 뒷모습의 일체감을 부여했다.

기아차는 상품성을 개선한 새로운 디자인의 레이를 이번 달 중 선보일 예정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레이는 더욱 모던하고 깔끔해진 디자인에 개성을 살릴 수 있는 요소들을 더해 출시할 것"이라며 "경차 구매를 고려하는 고객에게 기분 좋은 고민을 안겨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두헌 기자

아이디    비밀번호    

이름의견작성일
등록된 독자 의견이 없습니다.

벤처산업DB ▲

벤처Capital ▲

벤처뉴스 ▲

투자관련 ▲